기사 (전체 1,19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사설] 석유공사와 알뜰주유소 사업의 딜레마
[지앤이타임즈 김신 편집국장] 상품의 제조 유통 과정에는 일정한 판매관리비용이 들어가기 마련이다.제조나 판매 과정에 필요한 급여 등 인건비와 각종 시설 임차료, 광고 선전비 등 다양한 항목의 비용이 필요하다.심지어 오프라인 매장이 필요없는 전자상거래
김신 편집국장   2016-04-29
[에너지칼럼] 석탄화력발전소의 운명, 그 끝은 어디인가?
[지앤이타임즈] 약 1조 달러. 전 세계적으로 석탄화력발전소에 투자된 돈이다. 이 돈은 얼마 안가 휴지조각이 될 지도 모른다. 건설 중인 발전소들이 완공되더라도 대기오염과 기후변화 탓에 가동되지 않을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지난해 말 타결된 파리협정
기후변화행동연구소 김희윤 연구원   2016-04-29
[취재수첩] LPG충전소, 가격경쟁보다는 서비스경쟁으로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과도한 가격경쟁으로 인해 LPG업계가 몸살을 앓고 있다. 인천 서구, 경기도 파주, 수원 등 일부지역은 이미 오래전부터 ‘너죽고 나죽자’식 가격경쟁이 심각한 상황이었고, 이러한 악순환이 반복되다보니 결국 원가이하의 가격에
박병인 기자   2016-04-22
[사설] 가스안전공사 수출산업지원이 ‘창조경제’다
[지앤이타임즈 김신 편집국장] 국민과 산업의 안전과 재산을 지키는 것은 정부 행정의 중요한 책무중 하나다.정부는 공공기관에게 안전 행정을 맡기고 있는데 가스 분야는 가스안전공사가 그 공적 역할을 맡고 있다.우리 생활 속 다양한 가스 안전 위협 요인을
김신 편집국장   2016-04-22
[에너지칼럼] 뛰는 불법 석유사업자 위에 나는 석유관리원
[지앤이타임즈]최근 유가가 배럴당 약 30달러 선까지 급락해 휘발유와 경유 등 자동차용 연료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 유가 하락으로 불법 석유 유통이 이전보다 감소 할 것으로 추정되지만 불법 석유 취급자들은 오직 부당이득을 노리기 때문에 시기, 방법 등
한국석유관리원 오영권 호남본부장   2016-04-20
[취재수첩] 전기차 충전 유료화정책, 시기상조인가?
[지앤이타임즈 조은영 기자] 지난 11일부터 전기차 공공 급속충전요금이 전면 유료화 됐다.이번 유료화 정책은 정부가 국가 재정부담 완화와 민간충전사업자를 육성하겠다는 취지를 통해 전국 337곳에서 kWh 당 313.1원의 충전요금을 소비자들에게 부과하
조은영 기자   2016-04-15
[사설] 석유수입특혜, 그때는 됐고 지금은 안되는 이유는?
[지앤이타임즈]석유 수입 실적은 내수 석유 시장의 경쟁을 가늠할 수 있는 바로미터다.해외에서 수입되는 석유가 많을 수록 정유사에 대한 압박은 커지고 내수 시장 경쟁은 치열해지며 석유가격은 하락 압력을 받게 된다.그렇다면 석유 수입이 위축되거나 없다면
김신 편집국장   2016-04-14
[사설] 천연가스, 구매자 중심 시장 이끌 기회 살려야
[지앤이타임즈 김신편집국장] 시장 구조가 공급자 중심인지 구매자 중심인지가 미치는 영향은 천양지차(天壤之差)이다.공급자가 중심인 대표적인 셀러스 마켓(seller’s market)이 에너지 분야다.중동 산유국을 중심으로 석유수출국기구로 일컬어지는 OP
김신 편집국장   2016-04-04
[취재수첩] 그린히트 프로젝트, 당위성 잃은 것은 아닐까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그린히트 프로젝트에 대한 설왕설래가 끊이질 않는 가운데 정부와 지역난방공사 역시 갈피를 잡지 못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그린히트 프로젝트는 산업부가 지난 2013년 12월 ‘숨겨진 자원개발’이라는 명목하에 처음 대외에 공개
송승온 기자   2016-04-01
[에너지칼럼] 부가세 대리징수제도는 행정편의적 발상
국세청은 고객이 신용카드로 결제시 부가가치세를 원천징수하는 ‘부가세 대리징수제도’ 도입을 추진중에 있다. 현재 사업자가 매출액의 10%를 자진 신고·납부하고 있는 방식 대신 소비자가 카드로 결제하는 시점에 카드회사가 원천징수한다는 것이다.국세청은 카드
한국주유소협회 김문식 회장   2016-03-29
[취재수첩] ‘매너리즘’ 빠진 석유업계, 돌파구를 찾아라!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현재 석유업계가 ‘성숙기’라고 하는데, 조만간 하향세가 올 것 같아 걱정이 된다”한 석유업계 관계자의 말이다. 이 관계자의 말처럼 에너지 전문가들은 현재의 석유업계를 ‘성숙기’라고 평가하고 있다.실제로 정유사들은 지난해
박병인 기자   2016-03-28
[사설] 집단공급형 LPG 배관망, 확대할 이유 많다
[지앤이타임즈 김신편집국장] 마을 단위로 진행되는 LPG 배관망 보급 사업이 군 단위로 확대된다.산업통상자원부는 최근 ‘군 단위 LPG배관망 사업 시행계획’을 발표하고 올해부터 전국 12개 군 지역에서 관련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군 단위 LPG 배
김신 편집국장   2016-03-28
[취재수첩] 보일러분야, 해외진출 정책 언제 나오나
[지앤이타임즈 조은영 기자] 보일러와 가스온수기분야에서 중국과의 자유무역협정(FTA)으로 예상되는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전개됐던 ‘에너지기기 산업의 국내제도를 비롯해 해외비관세 장벽 등 국내외 시장 실태조사’ 연구용역 결과가 답보상태다.당초 산업부는
조은영 기자   2016-03-18
[사설] 주유소 작명 홍수, 정부는 왜 편가르기 하나?
[지앤이타임즈 김신 편집국장] 사람에게도 작명(作名)은 중요하다.이름에 담긴 의미대로 살기를 바라는 마음이 담겨져 전문적으로 작명하는 곳들이 성업할 정도다.산업통상자원부는 최근 혼합석유판매 주유소에 대한 명칭 공모 작업을 추진중이다.공모 주체는 에너지
김신 편집국장   2016-03-18
[취재수첩] ‘그룹 오너와 대학동창’ 도시가스공급 공약 무리수
[지앤이타임즈 송승온 기자] 지방선거나 국회의원 선거 등을 앞두고 정치인들이 내놓는 가장 흔한 공약 중 하나는 바로 도시가스 보급확대일 것이다.수도권을 비롯해 지방 대도시에는 도시가스가 공급되고 있지만 수요가 미달로 경제성이 나오지 않는 지역은 아직
송승온 기자   2016-03-10
[에너지칼럼] 주유소 사업자 카드수수료 인하, 세액 공제 대상에 포함 시켜야 한다
[지앤이타임즈] 금융위원회는 신용카드 가맹점수수료율을 연매출 2억원 이하 영세 가맹점은 1.5%에서 0.8%로 연매출 3억원 이하 중소가맹점은 2.0%에서 1.3%로, 10억원 이하 일반 가맹점은 평균 0.3%인하를 주요골자로 하는 신용카드 가맹점 수
한국자영알뜰주유소협회 정원철 회장   2016-03-03
[취재수첩] LPG용기이력제, ‘소통·화합’ 필요하다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최근 안전을 중시하는 정부의 정책기조에 따라 산업부는 LPG용기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LPG용기이력제’를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현재 LPG용기이력제는 가스안전공사가 전담, 추진하고 있다. 그런데 업계의 관심과 협조가 부족
박병인 기자   2016-02-26
[사설] 저유가 불구 유류세 논란, 경직된 세금 체제 때문
[지앤이타임즈 김신편집국장] 저유가 기조가 장기화되면서 기름값에 대한 소비자들의 거부감이 크지 않은 상황인데도 유류세 인하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일부 시민단체를 중심으로 유류세 인하의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고 주유소협회는 유류세 알리기 운동에
김신 편집국장   2016-02-26
[취재수첩] 온배수활용, 해외시장으로 견인해야
[지앤이타임즈 조은영 기자] 발전용 온배수가 신재생에너지원인 수열로 지정된지 2년여의 세월이 흘렀다.당초 발전용 온배수는 발전과정에서 터빈을 돌리는 증기를 식히기 위한 폐열수로 인근 바다로 다시 방류될 경우 생태계 파괴 및 여러 가지 이유로 인근 주민
조은영 기자   2016-02-19
[사설] 인천 LNG기지 증설, 불필요한 사회적 논란 줄여야
[지앤이타임즈 김신 편집국장] 사회적 혐오 시설을 앞마당에 들여 놓고 싶지 않은 것은 인지상정(人之常情)이다.‘님비(NIMBY, Not In My Back Yard)현상‘은 에너지 관련 시설물 설치 과정에서도 다양한 사회적 갈등을 유발하고 있다.대표적
김신 편집국장   2016-02-19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신문사소개에너지핫라인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석유가스신문사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다) 06676  |  등록번호 등록일(발행일)자 : 1997년 9월 9일  |  제호 : 석유가스신문   |  발행인 : 김신  |  편집인 : 김신
발행소 주소 : 서울 서초구 서운로19 서초월드 오피스텔 613호  |  문의전화 : 02)565-5111   |  팩스 : 02)555-36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1 지앤이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netimes@gnetime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