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3,11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안전] 가스사고 중 절반 LPG, 안전강화 나선다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가스안전공사와 LPG산업협회가 만나 가스안전관리에 만전을 다하기로 약속했다. 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사장은 지난 25일 공사 서울지역본부에서 LPG산업협회 김상범 회장을 만나 전체 가스사고 중 LPG 사고 비율이 절반 이상에
박병인 기자   2018-01-27
[안전] 가스안전公 김형근 사장, 현장 안전관리 행보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사장이 현장중심의 가스안전관리에 나서고 있다.김형근 사장은 지난 24일 다음달 9일 개최될 평창 동계올림픽을 대비해 강릉 실내빙상경기장 아이스아레나와 평창 슬라이딩센터의 가스시설을 점검하고 안전관리 현황
박병인 기자   2018-01-25
[안전] 가스안전公, 조직혁신 위한 첫발 내딛어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가스안전공사가 ‘사업보고대회’, '청산유수 대토론회' 등을 개최하며 본격적인 조직혁신을 위한 첫걸음을 뗐다.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는 지난 22일과 23일 이틀간에 걸쳐 충북 진천소재 산업가스안전기술지원센터(이하 산안
박병인 기자   2018-01-23
[안전] 가스안전公, 한센인 치료지원 나서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가스안전공사가 한센인들의 치료지원을 비롯해 이들이 거주하는 소록도의 가스시설을 개선하는데 적극 협력키로 했다.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와 (사)마리안마가렛이 22일 충북 음성 산업가스안전기술센터에서 한센인 치료와 건강증
박병인 기자   2018-01-22
[안전] 가스안전公, ‘청산과 혁신 TF’ 발족…적폐청산 나선다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가 채용비리 등으로 대표되는 과거 적폐를 청산하고 조직을 쇄신하기 위해 발 빠른 행보를 시작했다.김형근 사장이 취임 2주 만인 22일 ‘청산과 혁신 TF’ 발족을 시작으로 가스안전공사가 제2의
박병인 기자   2018-01-22
[안전] 가스안전公 에안센터, 연탄 1400장 쾌척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에너지안전실증연구센터(이하 에안센터)의 직원들이 유난히 추운 올겨울을 맞아 사랑의 연탄을 인근 주민들에게 전달했다.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 에안센터 직원들로 구성된 강원주천사랑봉사단원 26명은 지난 16일 영월군 주천
박병인 기자   2018-01-18
[안전] ‘가스안전관리 강화방안, 책상이 아니라 현장에 있다’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 예산감소 문제, 공사성과에 따라 조정 되도록 노력할 것 -미흡한 현장조치로 인해 막대한 인명피해가 발생했던 세월호 사건을 겪으면서 대한민국은 큰 교훈을 얻었다. 바로 안전관리는 현장중심으로 이뤄져야 한다는 것이었다.비록
박병인 기자   2018-01-18
[안전] CO중독사고의 60%, 가스보일러 시설미비가 원인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이번 겨울 들어 가스보일러로 인한 CO중독사고가 잇따라 발생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지난해 12월 5일 대구 동구의 한 빌라에서는 가스보일러에서 배기통이 빠지면서 배기가스가 누출돼 2명이 숨지고 1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
박병인 기자   2018-01-16
[안전] 가스안전公 박기동 前사장, 징역4년 선고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채용비리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스안전공사 박기동 전사장에게 징역 4년이 선고됐다.청주지법은 지난 11일 채용비리 혐의로 구속기소된 박기동 사장에게 징역 4년과 벌금 3억원, 추징금 1억3100만원을 선고했다.지난해 7월
박병인 기자   2018-01-12
[안전] 내진 미 설계 가스탱크·용기, 32% 육박…보강시급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지독한 안전불감증을 앓고 있는 우리나라 국민들에게 지진이란 바다건너 옆 나라에만 해당되는, 그야말로 다른 세상의 이야기였다.하지만 2016년 경주지진, 지난해 포항지진이 연거푸 찾아오면서 우리나라도 더 이상 지진 안전지대가
박병인 기자   2018-01-11
[안전] 가스안전公 김형근 사장, 안전관리 광폭행보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신임사장이 취임 초부터 가스안전관리 강화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취임 첫 날 취임식도 미룬 채 충북 제천 화재현장을 방문한 김 사장은 10일 두 번째 행선지로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를 찾았다. 김
박병인 기자   2018-01-10
[안전] 가스안전公, 천연가스 수입 2위 中과 협력모색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와 중국 가스기기품질감독 및 검사센터(CGAC, 사장 Wangqi)가 양국의 가스안전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10일 가스안전공사 본사에서 첫 정례 회의를 개최했다. CGAC는 가스용품의 인증
박병인 기자   2018-01-10
[안전] 산업가스 안전관리의 ‘컨트롤타워’ 산안센터를 가다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기자가 산안센터를 방문했을 때는 유난히 바람이 거세고 쌀쌀했던 날이었다. 그 맹렬한 추위 속에도 아랑곳 하지 않고 듬직하게 서 있는 산업가스안전기술센터(이하 산안센터)의 모습은 제법 인상적이었다. 그 모습에서 기자는 산안센
박병인 기자   2018-01-10
[안전] 가스레인지, 가장 품질이 우수한 제품은?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김형근)가 국민생활과 밀접한 가스용품 중 소비자가 직접 구매하는 가정용 가스레인지 품질을 비교한 ‘2017년 가스안전리포트’를 발간했다.가스레인지 품질비교는 국내 4개사 4개 모델 12점을 대상으로 진
박병인 기자   2018-01-10
[안전] 가스안전公 김형근 사장, 조직정상화 강력한 메시지 전달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신임사장이 취임식에서 청렴과 솔선수범을 통해 조직쇄신에 나서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천명했다. 가스안전공사는 9일 충북 음성 본사에서 김형근 신임사장의 취임식을 개최했다. 충북도청 이장섭 정무부지사 등 외부
박병인 기자   2018-01-09
[안전] 가스안전公 김형근 사장, 제천 화재현장 방문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가스안전공사 김형근 사장이 취임 첫날부터 가스시설을 돌아보며 현장 안전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나섰다.김형근 사장은 8일 취임 첫 일정으로 다수의 인명피해가 발생한 제천 하소동 스포츠센터 화재현장을 방문해 피해 수습상황을
박병인 기자   2018-01-08
[안전] 가스안전公 신임사장에 김형근 前충북도의장 선임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박기동 전 사장의 인사비리 홍역을 치른 가스안전공사가 신임사장으로 김형근 前충북도의장을 선임했다.한국가스안전공사는 5일 신임사장으로 김형근 前충북도의장을 선임하고, 오는 9일 취임식을 개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김형근 前충북
박병인 기자   2018-01-05
[안전] KGS 열린혁신 추진단, 조직 정상화 첫 발걸음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대행 오재순)는 열린혁신 정책을 추진할 ‘KGS 열린혁신 추진단’을 발족하고, 지난 28일 충북 음성 본사에서 킥오프 회의를 개최했다.‘KGS 열린혁신 추진단’은 정부의 국정과제인 ‘열린혁신 정부, 서비
박병인 기자   2017-12-29
[안전] 가스안전公, CO중독사고 예방법 논의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대행 오재순)는 28일 충북혁신도시 본사에서 가스사고 원인과 예방법을 논의하기 위해 ‘2017년 하반기 사고조사 전문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학계 및 업계 기관 등 분야별 전문가 10명이 참석한 가운데,
박병인 기자   2017-12-28
[안전] 가스안전公, 기형 합병증 앓는 청소년 후원
[지앤이타임즈 박병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대행 오재순)는 26일 만성신부전증으로 투병하고 있는 음성군 관내 의료사각지대 청소년의 치료비와 가족 생계비를 후원하기 위해 500만원을 기증하기로 했다.후원 학생은 출생 시 요로가 짧은 방광기형으로 태
박병인 기자   2017-12-2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에너지핫라인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석유가스신문사  |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서울 (다) 06676  |  등록번호 등록일(발행일)자 : 1997년 9월 9일  |  제호 : 석유가스신문   |  발행인 : 김신  |  편집인 : 김신
발행소 주소 : 서울 서초구 서운로19 서초월드 오피스텔 613호  |  문의전화 : 02)565-5111   |  팩스 : 02)555-3688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1 지앤이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mail to gnetimes@gnetimes.co.kr